http://www.bestbrand.kr
게시물 검색
[엑스포뉴스] 차홍규 작가 "물질적 풍요로 인간은 행복한가?"
Brand 조회수:71 175.124.43.170
2018-01-08 09:50:47

-  금속, 목재, 흙, 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한 하이브리드작품 선보일 예정

  오는 1월 12일부터 20일까지 부산시 중구 국제시장 인근 신창동 4가 56번지(중구 중구로 31번지)에 소재한 '국제지하도상가 미술의 거리'에서 차홍규, 배천순 작가의 이색 2인 전시회가 개최될 예정으로 작가를 만나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차홍규 작가는 서울 종로구 창신동 태생으로 북경 칭화대학 미대를 정년퇴임하고 귀국하여 현재 한중미술협회를 맡으며 우리 미술계와 중국 미술계의 활발한 교류에 앞장서고 있다. 그는 미술의 장르에 구애받지 않고 작품의 성격에 따라 다양한 재료와 기법을 활용하여 입체 및 평면작업을 자유자재로 표현하는 하이브리드 미술작가로 면소재지나 재래시장, 공장 등 문화 소외지역에서의 전시를 이어오고 있는 개인전 34회 이력의 작가이다.

차홍규 작가는 "서양의 물질문명(物質文明)은 자연을 인간이 정복하여야 하는 대상으로 삼고, 필요한 욕망에 따라 인위(人爲)를 가하여 개발하였다"고 주장하며, 18세기 영국의 산업혁명 이후 물질문명은 급속한 발전을 이룩하였고, 그 결과 현대의 인간은 이전의 인류가 상상치도 못하는 역사상 가장 물질적으로 풍요로운 삶을 영위하고 있으나, 찬란하게 꽃피운 물질문명의 이면에는 지구촌의 자원고갈(資源枯渴) 현상은 물론이고 각종쓰레기, 공해, tsunami(地震海溢)로 인한 재해, 온난화 및 정신의 황폐화 등 물질만능의 폐해가 나타나고 있는 현실을 지적하며, 이번 전시에서도 ‘물질적 풍요로 인간은 행복한가?’라는 화두로 금속, 목재, 흙, 등 다양한 소재를 활용한 하이브리드작품을 선보일 예정으로, 출품 될 작품은 물질문명의 폐해를 소재로 한 현대인등 30여점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차홍규 작 ‘도구적 이성(Instrumetal Reason)’
차홍규 작 ‘절합(節合: Articulation)’
차홍규 작 ‘절합(節合: Articulation)’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KBBA 홍보대사(2017~18)

 

SNS 공유

댓글[0]

열기 닫기

▲TOP